조민아 "누구보다 당신은 아름답다" 레이노병 투병에 수척해진 모습 왜?

대중문화 / 서문영 기자 / 2019-10-10 02:08:20
  • 카카오톡 보내기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레이노병 투병 근황을 알리며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10월 9일 조민아는 자신의 SNS를 통해 근황을 남겼다.

조민아는 수척해진 모습으로 누리꾼들에게 먹먹함을 안겼다.

글에서 조민아는 "추운 겨울이 다가오면서 겁을 많이 먹었다. 여름에도 아무 때고 갑자기 추워져서 힘들었는데 겨울엔 정말 큰일이라도 날까 봐서요"라며 "샤워할 때마다 머리가 두 움큼씩 빠지고 소화는 여전히 안 되고 있다"고 전했다.

나아가 "어제는 병원에 갔는데 먹던 약을 중단하고 경과를 보다가 수술 여부를 정하자는 이야기가 나왔다”며 “특정 부분은 상태가 많이 악화됐다"고 말했다.

조민아는 "여기서 무너질 수 없으니까 포기하지 않고 매일 운동하고 있다. 긍정적인 편이지만 더 웃으려 노력하고 수면 부족이랑 불균형한 영양이 문제라고 하니까 잘 자고 어렵지만 잘 챙겨 먹어보려고 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그는 운동 중인 근황을 전하며 "아프고 힘들다고 포기하지 말고 외롭고 지쳤다고 주저앉지 말고 모두가 떠났다고 좌절하지 말고 지금 그 자리에서 다시 시작하자”며 “툭툭 털어내고 아무것도 없는 빈손, 깨끗한 마음, 맑은 정신으로 달라진 오늘을 그려나가기. 생각보다 삶은 길고 누구보다 당신은 아름답다"고 글을 맺었다.

한편 조민아는 지난 6월 레이노병 투병 사실을 알렸다. 이후 지난 8월에는 몸무게가 40.7kg까지 떨어진 사실과 저혈압과 고열에 시달리고 있다며 건강이 심각한 상황임을 알린 바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