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팍한5형제' 김종국 "돈? 여자친구에게는 1도 아끼지 않아" 들여다보니

대중문화 / 서문영 기자 / 2019-12-12 00:00:58
  • 카카오톡 보내기

'괴팍한5형제' 가수 김종국이 사랑꾼 면모를 드러냈다.

최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괴팍한 5형제'에서 김종국은 '직장인들이 가장 견디기 힘든 유혹'을 줄세우기 위해 자리에서 일어섰다.

이에 서장훈은 "5위는 내가 맞혀드릴게. '절약 중 지름신'. 이분은 절약 중이고 뭐고 지름신 자체가 없다!"고 추측했다.

이에 김종국은 "나는 합리적인 소비만 한다. 그래서 지름신 없어"라고 동감했다. 이어 "그런데 오해하지 말아야 되는 건, 나는 대신 여자친구에게는 1도 아끼지 않는다. 항상"이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