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2020세계대학역도선수권대회" 개최로 역도팀들 전지훈련

    스포츠 / 정찬남 기자 / 2020-01-29 10:48:40
    • 카카오톡 보내기
    2020년 역도 국가대표 후보 선수 및 실업팀, 강진서 동계합숙훈련 돌입

    2020세계대학역도선수권대회를 앞두고 강진군에서 동계 전지훈련 중인 역도 국가대표 상비군들 기념촬영 / 강진군 제공

    [강진=정찬남 기자] 전남 강진군이 2020세계대학역도선수권대회 개최에 앞서 역도선수들의 구슬땀으로 스포츠의 열기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지난 28일부터 다음달2월 16일까지 20일간 34명의 역도 국가대표 상비군이 강진군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이 밖에도 2월 9일부터는 광주시청 등 6개 실업팀이 전지훈련에 참여하며, 3~4월 중에는 국가대표팀이 2020세계대학역도선수권대회의 준비를 위해 훈련 차 강진을 찾는다.

     

    이번 전지훈련은 대회 개최지에서 훈련을 준비하는 만큼 현지 적응훈련까지 병행하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낼 수 있다.

     

    세계대학역도선수권대회는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에서 주최하는 대회로 2년에 한 번씩 개최되며, 올해는 10월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강진군에서 40개국 500여 명의 선수와 임원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2020세계대학역도선수권대회와 전지훈련을 연계해 지역경제가 활성화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으며, 전지훈련의 효과로 선수들이 금메달을 넘어 세계를 들어올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찬남 기자
    jcrso@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