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용인어린이상상의숲 17일(토) 운영 재개

    공연/전시/영화 / 오왕석 기자 / 2020-10-17 19:17:15
    • 카카오톡 보내기
    - 코로나19 확산 방지 수칙 준수를 통한 정원제한 운영으로 시민 위로 -
    ▲ 포스터(용인어린이상상의숲 정원제한 운영)

    [용인=오왕석 기자]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 용인어린이상상의숲(이하 상상의숲)은 코로나19로 인한 휴관을 종료하고 오는 17일(토)부터 재개관한다. 지난 11일(일) 중대본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 발표에 따라 온라인 사전 예약을 통한 정원 제한(1인당 거리두기 공간 확보 및 평균 관람객수 50% 미만 종합 고려) 방역안전관리 시스템으로 운영된다.

     

    지난 7~8월 상상의숲 특별운영 기간 인터파크 아동・가족체험 부문 티켓 판매 1위에 랭크되는 등 시민들의 호응에 보답하고자 철저한 방역안전(이용자별 거리두기, 카페 테이블 비말차단판 설치, 인원‧기기‧공간 수시 소독‧방역‧환기 등)을 관리하면서 보다 많은 시민들이 안전하고 자유롭게 상상의숲을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 할 예정이다.

     

    매주 수요일~일요일 1일 2회(오전/오후), 온라인 사전 예매(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인터파크 예매 시스템)를 진행한 입장객에 한해 체온체크·문진용 전자출입명부 등록(혹은 수기대장 작성) 후 어린이 1명당 동반자 최대 3인까지 입장할 수 있으며, 로봇패키지, 미술놀이패키지, 창의융합패키지, 어린이스내그골프, 블랙라이트 체험전 및 열린도서관 이용을 통해 방문객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편성된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오왕석 기자
    ows@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