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코로나19 68번째 확진자 발생…덕양구 주교동 주민(국내감염 43명, 해외감염 25명)

    코로나19 / 이기홍 기자 / 2020-07-07 12:40:52
    • 카카오톡 보내기

    [고양=이기홍 기자] 고양시는 7일 덕양구 주교동에 거주하는 A씨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일부터 몸살증상 등이 있어 6일 명지병원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그날 밤 9시30분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고양시64번째 확진자의 원당성당 교우로 지난달 28일부터 30일, 이달 3일 성당미사를 본 것으로 1차 역학조사결과 확인됐다.

     

    동거인으로 가족 두 명이 있어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덕양구보건소는 A씨를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격리병상에 이송하고 자택 등 주변에 대해 방역 실시했다.

     

    또한, 고양시64번째 확진자에 대해서도 미사참여시간을 확보해 해당 교인들에 대해 검사를 실시하고, 경기도 역학조사관의 심층역학조사 후 접촉자를 분류하고 자가격리 조치할 예정이다.

    7일 현재 코로나19에 감염된 고양시민은 68명이 됐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기홍 기자
    lkh@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