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의회, '금강산 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 채택

지방의회 / 문찬식 기자 / 2019-12-02 17:16:36
  • 카카오톡 보내기

 

[부천=문찬식 기자] 경기 부천시의회는 최근 제239회 정례회 2차 본회의를 열었다.

이날 제2차 본회의는 ▲2019년 일반·특별회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안설명 ▲2019년 기금운용계획 변경안 제안설명 ▲조례안 등 안건처리 ▲결의안 채택 ▲시정질문 순으로 진행됐다.

제3회 추경예산안은 2조1657억3861만5000원으로 지난 제2회 추경예산액 2조1366억5660만7000원보다 290억8200만8000원(1.36%)이 증가했다.

제안설명에 따르면 이번 추가경정 예산은 영·유아 보육료, 기초연금 등 생계지원을 위한 사회복지비와 법적·의무적 경비를 반영하고 국도비 보조사업과 외부재원 변경사항을 포함한 세입과 세출 정리, 지역 경제활력 제고에 중점을 둔 예산으로 편성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재정문화위원회 9건, 행정복지위원회 12건, 도시교통위원회 3건 등 총 24건의 조례안을 처리했다.

이어 ‘한반도 평화경제 구축을 위한 개성공단·금강산 관광 재개 촉구 결의안’도 채택했다.

강병일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번 결의안은 남북 화해 협력의 촉진제이자 평화의 상징인 '개성공단·금강산 관광'을 재개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결의안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교착상태에 빠진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개성공단 재가동 및 금강산관광 재개를 주도적으로 수행 ▲한반도 평화경제의 기점이 될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재개를 위한 남북간 대화와 협의에 적극 나설 것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이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더 나아가 세계평화의 상징인 만큼 속히 재개될 수 있도록 정부에 촉구하고 있다.

또한 시정질문에는 모두 8명의 의원이 나섰다. 박정산 의원은 '부천시의 건전재정을 위한 세수 증대 방안', 김성용 의원은 '광명~민자 고속도로 건설계획과 관련 우리시 대책', 김환석 의원은 '공영주차장 정기계약자 최대범위수용 촉구', 정재현 의원은 '상동영상문화단지 상가 임대차 문제', 윤병권 의원은 '역곡남부시장 아케이드 설치', 박찬희 의원은 '시민의 강 전면 재정비', 최성운 의원은 '자전거 정책 추진 관련', 이상열 의원은 '송내동 403-8 체비지 도로연장' 등에 대해 질의 또는 제안했다.

한편 제239회 정례회는 오는 11일까지 상임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활동을 하며, 12일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올해 부천시의회 회기를 모두 마치게 된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찬식 / 인천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