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정당을 담장 넘듯 해서야“

    정당/국회 / 이영란 기자 / 2020-04-02 13:38:39
    • 카카오톡 보내기

    민생당 '이낙연 마케팅' 복당 선거운동에 제동

    [시민일보 = 이영란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2일 민생당 후보들이 '이낙연 마케팅'을 벌이는 데 대해 제동을 걸고 나섰다.


    민생당 일부 후보들은 이 위원장과 찍은 사진 등을 활용해 선거운동을 벌이며 당선된 뒤 민주당으로 복당하겠다고 선언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이낙연 위원장은 이날 서울 양천구 방송회관에서 열린 '방송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정당을 담장 넘어다니 듯 쉽게 넘어 다닐 수 있는 것이라 생각하는 것이 마땅치 않다"고 지적했다. 


    그는 민생당 후보들이 복당을 요청할 경우 허용 여부에 대한 질문에 대해서도 "현재 그런 (복당)논의 계획이 전혀 없다"고 잘라 말했다.


    그러면서 "유권자들이나 정치인들과 함께 고민하고 싶은 것은 '정치인으로 성장하고 싶다, 정치 지도자가 되고 싶다'는 분들이라면 정당을 쉽게 옮기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게 필요하다고"고 강조했다. 


    이날 이 위원장은 호남에서 '호남 대통령'을 만들자는 분위기가 형성되는 것과 관련해선 "저로써는 참 쑥스럽고 거북했다"며 "저를 사랑해주시는 것이야 고맙지만 선거에서 유권자 판단을 흐리기 위해 그러는 것이라면 고맙지만 사양하고 싶은 심정"이라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란 기자
    joy@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