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파평일반産團 조성' 국토부 심의 통과

    환경/교통 / 조영환 기자 / 2020-04-08 14:36:19
    • 카카오톡 보내기
    59만3325㎡ 규모··· 오는 2022년 완공
    3000명 고용창출·7000억 생산유발효과 기대
    [파주=조영환 기자] 경기 파주시는 파평면 장파리 일원에 계획 중인 ‘파주 파평일반산업단지계획’이 국토교통부 수도권정비실무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계획은 지난 2월 경기도 지방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 심의를 통과한 상태다.

    이번 심의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서면으로 지난 3월30일~4월3일 시행됐으며 파주 파평일반산업단지 안건은 조건부 가결돼 최종 통보됐다.

    수도권정비실무위원회심의는 성장관리권역에 30만㎡ 이상의 공업 용지를 조성시 수도권 정비 및 발전에 관련되는 중요사항을 심의하기 위해 시행되며 파평일반산업단지계획의 승인을 위해 지방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 심의와 함께 이행이 필요했던 절차다.

    이번 심의 통과로 산업단지계획승인을 앞둔 파평일반산업단지는 59만3325㎡ 규모로 오는 2022년까지 조성될 계획이며, 산업단지 조성을 통해 3000여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7000억원 규모의 생산유발효과가 예상된다.

    시는 파주 파평일반산업단지가 조성되면 인구 감소가 가속화되고 있는 파주북부 파평면 지역의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영환 기자
    cho2@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