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셋째아부터 대학 학자금 지원

    교육 / 정찬남 기자 / 2020-09-15 14:04:26
    • 카카오톡 보내기
    해남군 거주 3년이상 거주 및 셋째 이상 자녀 대학 재학생부터...오는 10월16일까지 거주지 읍면사무소 신청...올해 하반기 부터 학기당 최대 150만 원 8학기까지 지원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이 다자녀 가정의 대학교 학자금 지원 대상을 셋째 이상인 자녀로 확대한다.

    ▲ 해남군 제공


    해남군은 다자녀 가정 대학교 학자금 지원 사업을 통해 기존에 넷째 이상 자녀부터 지원하던 대학교 학자금을 셋째 이상인 자녀까지로 확대했다.

    이를 위해 지난 8월 해남군 다자녀가정 지원 조례를 개정, 올해 하반기부터 지원을 시작하게 된다.


    학자금 지원 대상은 해남군에 3년 이상 거주하고, 3명 이상의 자녀를 양육하는 가구로, 대학교에 재학 중인 셋째 이상 자녀부터 학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학기당 최대 150만 원씩 최대 8학기까지 학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국가기관 및 타 기관으로부터 학자금을 지원받으면 150만 원 한도 내에서 차액을 지원한다.

    학자금을 지원받고자 하는 가정은 오는 10월 16일까지 거주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인구정책과 여성보육 팀으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한편 해남군은 셋째 아 이상 다자녀 가정에 신생아 건강보험, 중·고등학교 교복비, 고등학교·대학교 학자금 등과 둘째 아 이상 가정에 기저귀 구입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자녀를 양육하는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대학교 학자금 지원을 셋째 자녀부터 지원하는 것으로 확대했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안정적인 양육환경 조성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찬남 기자
    jcrso@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