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하지원, 감성 자극하는 로맨스 티저

대중문화 / 서문영 기자 / 2019-11-09 00:00:45
  • 카카오톡 보내기

[시민일보 = 서문영 기자]

윤계상, 하지원이 출연하는 JTBC 새 금토드라마의 아련한 감성을 자극하는 1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티저 영상은 이강과 문차영의 눈물로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는다. “숨을 쉴 수 없는 아픔이 밀려올 때 초콜릿을 먹는다”는 문차영과 “어릴 때 좋아했었는데 언젠가부터 안 먹게 됐다”는 이강의 덤덤한 내레이션은 두 사람의 관계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잊을 수 없는 의 파편들이 현재의 두 사람을 엄습하는 듯, 두 사람의 눈물은 각자의 사연을 품고 궁금증을 더한다. 서로 다른 아픔을 안고 마주한 이강과 문차영. 서로에게 서서히 스며들어 가며 위로가 될 수 있을지 짧은 영상만으로도 애틋한 감성을 두드린다.

무엇보다 눈길을 사로잡는 건 ‘초콜릿’만의 차별화된 분위기다. 그림처럼 펼쳐지는 풍광과 찰나의 순간에도 마음을 저릿하게 만드는 윤계상과 하지원의 감정 연기, 그 위로 시처럼 새겨지는 문구들이 ‘초콜릿’만의 달콤 쌉싸름한 감성을 만들어낸다. ‘길을 잃은 적이 있다’, ‘끝도 없는 절망 속에서 그리움을 만났다’는 문구는 윤계상과 하지원의 ‘힐링’ 멜로를 더욱 기대케 한다.

감성을 두드리는 티저 영상이 공개되자 시청자들의 반응도 뜨겁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금,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