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멜론 발효차·식초 출시

    호남권 / 강승호 기자 / 2020-09-03 14:48:36
    • 카카오톡 보내기
    강레오 셰프등 참여해 개발
    [곡성=강승호 기자] 전남 곡성군의 대표적 소득작목인 곡성멜론을 활용한 발효차와 발효식차가 출시됐다.

    곡성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사업단은 농업회사법인 (주)초정의 발효명장 정인숙 대표와 함께 ‘곡성멜론 발효차’와 ‘곡성멜론 발효식초’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농업회사법인 (주)초정은 곡성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사업단에서 2019년 추진한 곡성멜론 레시피 개발사업의 참여했었다.

    그러한 과정을 통해 유명 셰프 강레오씨의 지도와 기존 발효식초 개발 경험을 토대로 멜론향이 살아있는 새콤달콤한 발효식초를 개발에 착수했다.

    그리고 소비자 선호도를 반영해 이번에 본격 상품화한 것이다.

    또한 발효식초 개발 과정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곡성멜론 발효차도 함께 출시할 수 있었다.

    분말 형태로 개발된 발효차는 냉온수와 우유에 잘 녹고 달콤한 멜론향이 살아있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섭취하기 좋다.

    한편 곡성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사업단은 곡성멜론의 소비 증진과 부가가치 제고를 위해 다양한 가공 상품 개발 및 유통망 확대에 힘쓰고 있다.

    곡성멜론농촌융복합산업화사업단 담당자는 “소비자가 선호하는 가공제품 개발을 통해 곡성멜론의 브랜드 가치를 향상시키고,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해 농가 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승호 기자
    ksh@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