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에게 해남은 어떤 곳인가요?

    도서 / 정찬남 기자 / 2020-09-02 16:45:09
    • 카카오톡 보내기
    해남 오롯이 한 권에 담은 에세이북 ‘진짜 해남’ 발간
    ▲ 해남군, 다녀봐야 느끼고 살아봐야 알 수 있는 땅끝 해남의 역사와 문화 등 다양한 매력과 정감 넘치는 내용이 수록된 '진짜 해남' 책 발간 / 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관광의 진정한 매력을 담아낸‘진짜 해남’책자가 발행돼 눈길을 끌고 있다.

    책자는 관광지별 정보를 수록한 재미없고 뻔한 홍보책자가 아닌 해남을 오롯이 한 권에 담아낸 에세이북으로, 해남군이 발간했다.

    특히 에디터가 직접 살면서 취재한 내용이 고스란히 녹아있는데, 해남의 아름다운 산과 바다, 풍부한 음식, 즐길거리 등이 이야기 형식으로 술술 풀어진다.

    군은 관광지도를 제외한 해남 소개 책자가 없어 어려움을 느끼던 중 ‘괜찮아 마을’기획으로 유명한 홍보마케팅 전문업체 ‘공장공장’과 협업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관광홍보물을 만들게 됐다.

    무엇보다도 가벼운 책 읽기가 가능할 수 있도록 일러스트와 손그림이 책자 곳곳에 재미를 더하면서 기본 홍보책자와 차별화되고 있다.

    총 180쪽 분량인 이번 책자에는 자연에 파묻히기 좋은 해남과 자꾸만 찾아가고 싶은 곳, 오래 있어도 좋은 곳, 또 다른 행복으로 모두 4개 주제를 통해 해남을 말하고 있으며, 코스별 여행과 인포, 갤러리는 여행의 정보와 감성을 돋게 하고 있다.

    마음을 돌아보며 걷는 달마고도에서 부터 머물고 싶은 금강저수지, 해남에 살고 싶어지는 해남매일시장, 오랜 시간을 기억하는 곳 우수영 등 해남의 다양한 모습을 한 줄 한 줄 가볍게 읽는 재미가 쏠쏠하다.

    인포(info)에는 에세이에서 깊게 다루지 않았던 해남의 주요 정보를 간략히 소개하면서 타깃별 추천코스도 게재했다.

    군 관계자는 “딱딱한 관광지별 나열식 소개에서 벗어나 살아보면서 만난 진짜 해남을 에세이북으로 만들어 전국 여행사와 학교 등에 배포한다”며, “진짜 해남을 통해 해남에 호기심을 갖고 직접 방문하는 것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이번 에세이북을 시작으로 아름다운 풍경과 특색 있는 식음료를 소개한 해남카페 웹진과 뚜벅이 여행자를 위한 가이드북 등 맞춤형 관광홍보책자를 발간해 나갈 계획이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찬남 기자
    jcrso@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