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한나 나이?... 남심 홀리는 웨딩 드레스 자태 '눈길'

    대중문화 / 나혜란 기자 / 2019-12-08 14:36:56
    • 카카오톡 보내기

    배우 강한나(나이 31세)가 웨딩드레스 여신으로 등극했다.

     

    강한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계정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강한나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인형 미모를 뽐내고 있다.

    특히 투명한 피부에 베이글녀 자태는 더욱 시선이 간다.

     

    강한나는 최근‘귀피’라는 독특한 소재의 단막극이 만나 화제를 모으고 있는 ‘귀피를 흘리는 여자’에 출연하고 있다.

     

    극 중에서 주인공 김수희 역으로 열연을 펼칠 강한나는 ‘귀피를 흘리는 여자’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싫은 소리를 들으면 귀에서 피를 흘린다는 설정이 굉장히 신선해서 대본을 읽다 빠져들었다”며 “매일 매일 귀에서 피가 날 정도의 싫은 소리를 듣고도 버티며 살아가고 계신 많은 분들이 동감하실 수 있는 이야기일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전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
    issue@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