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9~30일 철도건설현장 5곳 안전점검

    경인권 / 손우정 기자 / 2020-11-18 14:50:25
    • 카카오톡 보내기

    동절기 안전사고 예방

    [시민일보 = 손우정 기자] 경기도는 동절기 안전사고 및 부실시공 방지를 위해 19일부터 30일까지 12일간 도 시행 철도건설사업 5개 현장을 대상으로 동절기 대비 안전점검 활동을 벌인다.

    이번 점검은 공사현장의 시설물의 안전관리실태를 사전에 철저히 파악해 각종 겨울철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목적을 뒀다. 겨울은 폭설·한파는 물론, 화재 등으로 안전사고 발생 위험이 높은 시기이다.

    점검대상은 현재 공사가 한창인 별내선 사업 4개 현장(3·4·5·6공사구역), 도봉산옥정선 사업 1개 현장(2공사구역)으로, 총 5개 점검반이 투입된다.

    점검의 전문성 확보를 위해 전기감리인 등 기술지원기술인 30여명과 합동으로 점검을 벌이며, 특히 별내선 사업 3개 현장(3·4·5공사구역)은 중부지방고용노동청 의정부지청 근로감독관과 합동 점검을 실시한다.

    합동 점검반은 동절기 대비 시설물 안전관리실태와 강설·결빙 대비 제설 및 교통처리계획, 가시설 구조물 정기안전점검 시행 여부, 화재취약 공종 및 밀폐공간 질식 등 겨울철 위험공사 관리실태 등을 집중 확인한다.

    또한 전기설비 설치 및 운영 현황, 전기안전관리자 배치 및 전기안전교육 실시 여부, 배전설비 사용 및 안전관리 실태, 터널 내 임시전기시설 사용실태, 누수(누전) 가능성에 대한 점검도 이뤄진다.

    아울러 굴착사면, 흙막이 지보공, 관로공사, 비계 설치 등 붕괴재해 예방관리 실태에 대해서도 면밀히 살필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도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철도 노선을 만들도록 공사단계에서도 철저히 안전점검을 실시할 것”이라며 “건설 현장 주변에 거주하는 도민들에게 공사로 인한 안전사고 발생 예방 등 불편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점검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우정 기자
    swj@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