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집회 참석' 차명진 前 의원 확진

    코로나19 / 홍덕표 기자 / 2020-08-19 15:10:53
    • 카카오톡 보내기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차명진(60) 전 국회의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19일 보건 당국에 따르면 차 전 의원은 지난 18일 오전 주소지 인근인 가평 청평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후 이날 오전 4시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차 전 의원은 지난 15일 서울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후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보건 당국은 차 의원이 치료를 받을 병실을 배정하며 역학 조사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차 전 의원은 코로나19 검사 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에 "청평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았다"며 "주변 사람들 괜한 걱정에 할 수 없이 검사 받았습니다"라는 내용의 글을 게시한 바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홍덕표 기자
    hongdp@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