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 ‘생명사랑 밤길걷기’ 언택트 운영

    교육 / 문찬식 기자 / 2020-09-08 16:00:54
    • 카카오톡 보내기
    30일까지 진행
    개인별로 선택코스 걷고 인증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시교육청과 인천생명의전화는 자살 예방과 생명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언택트 생명사랑 밤길걷기 in 인천’ 프로그램을 오는 30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언택트 생명사랑 밤길걷기’는 걷는 장소는 다르지만 개인이 코스를 자율적으로 정해서 걸은 후 인증하는 방식으로 실시한다.

    참가자들은 5.8km, 11.5km 중 선택해 참여할 수 있으며, 각각의 거리는 대한민국 청소년 자살률 5.8명, OECD 평균 10만명당 자살률 11.5명을 의미한다.

    ‘언택트 생명사랑 밤길걷기 in 인천’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4일까지 참가 신청을 받고 있으며, 인천시교육청 소속 학생은 선착순 1500명까지 무료로 지원 가능하다.

    한편 ‘사람사랑 생명사랑 밤길걷기’는 생명의 소중함을 전하기 위해 해질녘에서 동틀 때까지 함께 걷는 자살예방캠페인으로 매년 9월10일 세계 자살 예방의 날을 전후로 개최된다.

    올해는 15주년을 맞이했으며, 지금까지 누적 참가자는 29만여명에 달한다.

    도성훈 교육감은 “올해는 홀로 걷는 것이 아쉽지만 여전히 우리는 함께라는 것을 잊지 말았으면 한다”며 “생명 존중의 문화 확산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찬식 기자
    mcs@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