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이 빠른 첫 자리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 사이버모델하우스 3월6일 GRAND OPEN

부동산 / 문찬식 기자 / 2020-03-03 15:58:12
  • 카카오톡 보내기

▲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 투시도
[인천=문찬식 기자] 2019 살기좋은 아파트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대성베르힐의 시공사인 디에스종합건설의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이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3월6일 오픈한다.

이번에 공급하는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은 인천 검단지구AB3-1블록에 위치하며 지하2층부터 지상 최고25층 아파트10개동으로 구성된다. 면적과 가구수는 주거선호도가 높은84㎡A?B타입 533가구, 희소성있는 중대형110㎡ 212가구 총 745가구 규모이다.

 

최근 검단신도시는 서울과의 접근성이 좋아 빠른 출퇴근과 풍요로운 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어 완판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이 지역을 둘러싼 다양한 교통 호재가 잇따라 발표되며 서울에서 가까운 주택 수요자들에게 더욱 인기를 모으고 있다. 

 

특히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은 검단신도시의 교통 호재를 두루 누릴 수 있어 입지적 가치가 뛰어나다. 단지 바로 앞에 메인대로가 위치하고 있으며2023년 개통 예정인 검단-경명로간 도로를 통해 올림픽대로와 외곽순환도로의 접근이 수월해진다. 원당-태리간 광역도로 역시 같은 해 개통 예정으로, 서울 진입이 한층 빨라질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검단신도시는 방화에서 양곡을 잇는 서울지하철5호선(김포한강선) 연장 시 마곡과 여의도의 접근성이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인천지하철1호선 신설역 개통이2024년 예정돼 있어 계양역에서 마곡까지10분대, 서울역까지30분대, 강남까지4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 

 

최근에는 김포를 기점으로 부천과 신림, 강남, 잠실을 거쳐 하남까지 이어지는GTX-D노선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되면서 검단신도시 교통 환경에 대한 기대감이 한층 더 높아진 상황이다. 

 

잘 갖춰진 생활인프라와 교육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것도 큰 장점이다. 단지 옆 물류와 유통시설의 중심인 스마트위드업을 비롯해, 대형상가, 전문상가 등이 가까이 들어설 예정이며 계양천, 산책로, 근린공원(예정)등 쾌적한 자연환경을 가까이 누릴 수 있다. 또한 단지에 인접한 유치원·초중고교가 개교 예정이며, 인천영어마을도 가까워 우수한 교육인프라를 갖췄다

 

여기에 지상에 차가 없는 공원형 단지, 고품격 커뮤니티 공간 등을 추가해 루원시티를 잇는 대성베르힐 브랜드 프리미엄도 기대된다.

 

관계자는 “서울이 빠른 첫자리의 입지적 가치와 더불어 다양한 인프라를 원스톱에 누리는 최고 프리미엄으로 실수요자뿐 아니라 투자자들의 문의가 급증하고 있다”고 전했다.

 

3월6일(금)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의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사이버모델하우스등 여러 분양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32-563-0300)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찬식 기자
mcs@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