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4만4000가구 정전··· 한전, 3만6000곳 긴급 복구

사건/사고 / 황혜빈 기자 / 2019-10-03 16:16:42
  • 카카오톡 보내기
[시민일보 = 황혜빈 기자] 우리나라를 강타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3일 오전 10시 전국에서 4만4000여 가구가 정전됐다.

한국전력은 정전을 경험한 4만4045가구 가운데 83.6%인 3만6837가구의 송전을 복구했다고 밝혔다.

미송전 가구는 경북 울진 4903가구, 영덕 1320가구 등 7208가구다.

이에 한전은 가용 인력과 장비를 총동원해 진입로를 확보하고 신속히 복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혜빈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