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난아기 길가 내다버린 20대 생모 불구속 입건

    사건/사고 / 강승호 기자 / 2020-07-12 16:22:03
    • 카카오톡 보내기

    [구례=강승호 기자] 전남 구례경찰서가 자신 낳은 아이를 길에 유기한 20대 여성을 붙잡고 불구속 입건했다.


    12일 경찰서에 따르면 아이의 생모인 A씨(27)는 전날 오후 9시40분께 전남 구례군 구례읍 한 도로에 주차돼 있던 차량과 차량 사이 공간에 아이를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인근 상가 건물 화장실에서 혼자 출산한 뒤 아이를 비닐봉투에 넣어 이러한 일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아이를 유기한 장소는 사람들의 통행이 잦은 곳으로, 아이 울음소리를 들은 행인이 신고해 발견됐다.

    곧장 병원으로 이송된 아이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붙잡힌 A씨는 “아이를 키울 자신이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출산 후유증을 고려해 우선 A씨에게 병원 치료를 받게 하고 치료를 마치는 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승호 기자
    ksh@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