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오는 6일 읍내 중심가에 소상공인 지원센터 개소

    호남권 / 강승호 기자 / 2020-07-04 10:42:16
    • 카카오톡 보내기
    [곡성=강승호 기자] 전남 곡성군이 오는 6일 곡성읍 중앙로에 ‘소상공인 지원센터’를 개소한다고 밝혔다.

    소상공인 지원센터(곡성읍 중앙로 98-2)는 상인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중심 시가지에 마련됐다. 아울러 군은 지난 4월부터 직원을 채용해 도시경제과에서 근무하면서 상담요령과 행정업무 등을 익힐 수 있도록 준비해 왔다.

    앞으로 센터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맞춤형 정보 제공과 체계적인 지원을 수행하게 된다.

    먼저 전남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등 소상공인 지원기관 간 연계 네트워크를 구축해 소상공인 지원제도에 대한 종합상담을 제공한다.

    또한 경기침체와 소비위축으로 경영난을 호소하는 소상공인들의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하는 통로로서 기능하게 된다.

    아울러 그동안 곡성군음식업지부 사무실에서 진행하던 (재)전남신용보증재단의 출장상담도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 소상공인 지원센터에서 재개할 계획이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승호 기자
    ksh@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