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의회, 2020년도 시의원 국외연수 예산 반납 결정

부산 / 최성일 기자 / 2020-03-31 16:48:53
  • 카카오톡 보내기
◈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경제위기 극복, 시민들과 고통 분담을 위한 결정

[부산=최성일 기자]코로나19 위기 극복 재원마련을 위해 부산광역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들이 뜻을 모았다. 

 

더불어민주당 시의원들은 31일, 2020년도 ‘의원 국외연수 예산’을 자발적으로 반납한다고 밝혔다. 


비회기 중 상임위원회별 또는 현안별로 팀을 구성하여 추진하는 의원 국외연수는 국외 선진지 우수사례 벤치마킹과 테마연수를 통한 정책개발을 위한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시의원들은 어려운 시 재정여건을 감안하고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국외연수 예산을 반납하여 시민들과 고통을 분담하기로 결정했다.


시의회 김삼수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금번 국외연수 예산 반납을 통해 큰 금액은 아니지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사업의 재원으로 활용하겠다”면서 “앞으로도 더불어민주당 시의원들이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현 비상상황을 극복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성일 기자
look7780@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