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훈,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월드비전에 손 소독제 기부

    연예 / 고수현 기자 / 2020-03-10 09:00:32
    • 카카오톡 보내기

    [시민일보 = 고수현 기자]배우 이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손 소독제를 기부하며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양호승) 측은 이훈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손 소독제 3,000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면서 특히 대구ㆍ경북지역의 주민들이 건강에 위협을 받고 있다. 개인 위생 관리에 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으로 취약한 환경에 처해진 이들에게는 마스크, 손 소독제 등의 물품 구매마저 힘든 상황이다. 월드비전은 이러한 상황을 고려해 전달 받은 물품을 대구ㆍ경북지역을 포함, 전국 월드비전 사업장을 통해 코로나19 취약계층에 배분할 예정이다.

    배우 이훈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된 가운데, 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약소하게나마 도움이 되고자 손 소독제를 기부하게 되었다. 많은 수량은 아니지만 대구ㆍ경북지역을 포함해 전국에 있는 취약계층에게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된다”며, “한시라도 빨리 코로나19가 진정되고 온 국민의 어려움이 해소되길 바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쓰는 모든 분들께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보낸다”고 전했다.

    이어 월드비전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마스크, 손 소독제 등 기본적인 물품조차 구비하지 못하는 취약계층이 늘고 있다”며, “전달 받은 손 소독제 3,000개는 바이러스 감염에 노출된 취약계층에 배분될 계획이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의 안전한 삶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배우 이훈은 2007년 월드비전 홍보대사로 위촉되며 월드비전과 인연을 맺은 이후 국내 결식아동들을 위한 월드비전 사랑의도시락 기부, 희귀난치병 아동들을 위한 프로그램 진행 및 출연료 전액 기부 등을 진행해온 바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고수현 기자
    smkh86@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리디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