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은♥' 진태현 "이것은 우리 부부 둘 다 촬영생기면 토르 미르 보고싶고 걱정하는데 최애탬이다"

    대중문화 / 서문영 기자 / 2020-05-25 00:00:55
    • 카카오톡 보내기

    진태현의 셀피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있다.

    최근 박시은 남편 진태현이 셀피를 올린 가운데 세간의 이목이 모아지고 있다.

    배우 진태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것은 우리 부부 둘 다 촬영생기면 토르 미르 보고싶고 걱정하는데 최애탬이다"라는 글과 함께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시은은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남편 진태현을 바라보며 반려견을 안고 펫 CCTV를 살피는 모습으로 달달함을 자아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문영 기자
    issue@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