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예술의전당, 문화예술사업 업무협력 협약 체결

    기업 / 여영준 기자 / 2020-11-19 22:17:54
    • 카카오톡 보내기
    ▲ 업무협약식에서 김종갑 한전 사장(왼쪽)과 유인택 예술의전당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한국전력은 19일 서울 한전아트센터에서 예술의전당과 문화예술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은 국민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전시와 공연의 공모, 기획, 개최, 운영 등에 있어 상호협력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우선, 문화예술 협력사업으로 뉴미디어아트 공모제인 <내일의 예술展>을 2021년 봄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에서 공동개최할 계획이다.

    한전과 예술의전당은 이번 전시에서 예술(Art)과 기술(Technology)이 접목되는 미래지향적인 시각미술을 대중들에게 선보이고자 한다.

    한전 관계자는 "전력산업의 디지털변환을 이끄는 한전과 우리나라의 대표 문화예술기관인 예술의전당이 만나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의 미래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예술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모기간은 오는 24일부터 2021년 1월11일까지이며, 당선작 12팀과 최종수상작 3팀에게는 각각 창작지원금 400만원과 500만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자세한 내용은 한전 및 예술의전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김종갑 한전 사장은 “국민들이 수준 높은 문화예술을 더 많이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메세나 활동에 계속 힘쓰겠다”고 밝혔다.

    유인택 예술의전당 사장은 "앞으로 두 회사가 우리나라 문화예술의 미래와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문화저변을 확대해 나가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한전은 클래식 유망주를 발굴하는 KBS한전음악콩쿠르를 매년 주관하고, 전국의 문화 소외지역들을 직접 찾아가 공연하는 희망‧사랑나눔콘서트를 코리안심포니, 뉴서울필하모닉, 프라임필하모닉 등 민간 교향악단과 함께 개최하고 있으며, 사회 취약계층에 대하여 문화예술 관람기회를 제공하는 객석기부행사인 ‘행복한 공연나눔’을 진행하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여영준 기자
    yyj@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