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을 위한 효(孝)쇼핑'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하세요

    기고 / 시민일보 / 2022-01-24 16:55:48
    • 카카오톡 보내기
    전남 영광소방서 최동수
     
    민족의 대명절 설날이 일주일여 앞으로 다가왔다.

    전 세계가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노력하며 백신 추가접종을 빠르게 진행하고 있지만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로 인해 확진자 수는 누그러들지 않고 있다.

    이로 인해 명절에 고향방문을 자제해 달라는 방역당국의 요청과 사회적 분위기 때문에 고향에 계신 부모님과 친지들의 직접 찾아뵙기 어렵다면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을 선물하여 가족의 유대감을 이어주는 '효(孝)쇼핑'을 해보는 것은 어떨까?

    차례 준비 등으로 화기취급이 늘어나고 외부 활동보다는 가정 내 휴식을 할 것으로 예상되어 주택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우려된다.

    소방청 통계(2012~2020년)에 따르면 전체 화재에서 주택화재 비율이 18%인 반면, 화재로 인한 사망자는 46%가 주택에서 발생한다.

    이 같은 통계로 보아 주택용 소방시설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주택용 소방시설이란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소화기를 말하여, 단독경보형감지기는 화재의 초기에 경보를 울려 신속한 대피를 유도하고 소화기는 화재의 초기진압의 역할을 한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주변의 대형마트 또는 온라인을 통해 쉽게 구입할 수 있다.

    단독경보형감지기는 별도의 전기배선이 필요 없이 배터리로 작동되므로 천장에 나사를 고정하여 설치하면 된다.

    주택용 소방시설을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하는 소방시설법 제8조가 시행(2012년 2월)된 후에 주택화재 발생건수는 연평균 1.5% 증가했으나 이로 인한 사망자는 10% 감소했다.

    실제 지난 1월1일에 영광군 백수읍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으나, 집주인이 소화기를 이용해 화재를 초기에 진압해 인명피해를 줄인 사례가 있었다.

    소방서는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를 알리기 위해 관내 전광판에 홍보영상을 송출하고 캠페인·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설 연휴 기간 동안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를 적극 시행하는 등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촉진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고향방문은 자제하되 화재에 관한 안전의식을 더욱 키워야 한다.

    코로나19로 고향집 방문을 못하는 사람들의 아쉬움을 대신해 부모님과 친척에게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함으로써 안부(安否)를 묻고 안전(安全)을 챙겨드려 안심(安心) 생활을 하도록 해보는 것은 어떨까?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