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전라도 가볼만한 곳’, 명량해상케이블카 오후8시까지 연장운행

    문화 / 정찬남 기자 / 2022-01-24 14:49:11
    • 카카오톡 보내기

    ▲ 명량해상케이블카, 설연휴 기간 운영 안내 이미지 / 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명량해상케이블카는, 2022년 임인년 설연휴를 맞아 지역주민과 귀성객들의 휴식과 힐링을 제공하기 위해서 설날연휴 기간 동안 정상운영 및 운영시간을 연장한다고 밝혔다.

    설날연휴가 시작되는 오는 29일부터 설날 당일인 2월 1일까지는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8시까지 2시간 연장 운영을 진행하며, 설날연휴 마지막 날인 2일에는 오후 6시까지 정상 운행하며, 매표마감은 운행종료 30분 전에 마감한다.

    명량해상케이블카는 이순신 장군의 명량대첩 역사의 현장 위에 개통한 최초의 케이블카로 유명한데, 방문한 고객들이 명량대첩 승전 기운을 받아 올해의 염원을 빌 수 있도록 해남 스테이션 2층에 소원카드를 준비했다.

    명량해상케이블카 관계자는 “설연휴 기간 동안 가족, 지인들과 만나 모처럼 편안한 시간을 보내시기를 바라며, 신비로운 울돌목 회오리 바다 위를 가로지르는 명량해상케이블카에서 아름답게 펼쳐지는 파노라마 장관을 바라보며 잠시나마 그 간의 답답했던 마음을 털어내고 희망을 안고 가셨으면 좋겠다. 고 밝혔다.

    명량해상케이블카는 작년 9월에 개통해 해남군과 진도군을 연결하는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며 필수적인 전라도여행지로 추천되고 있다.

    신비로운 울돌목 해협과 다도해 수려한 풍경, 쌍둥이 다리로 미려한 자태를 뽐내는 진도대교의 파노라마 뷰를 하늘 위에서 즐길 수 있어 ‘힐링여행’ 하기에도 좋고, 세계 최초 MR로 명량대첩을 생생하게 감상하는 명량MR시네마와 진도타워, 해남우수영관광지 내 다양한 역사 체험 및 즐길거리가 각 스테이션과 연결되어 있어 자녀 동반 ‘가족여행’으로도 인기가 좋다. 더불어 진도의 유명한 세방낙조와 케이블카, 울돌목 스카이워크, 진도대교가 어우러지는 환상적인 야경까지 케이블카를 타며 즐길 수 있어 최근에는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