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의 '리니지M' VS 넷마블의 '리니지2레볼루션'...'최후의 승자는?'

    게임 / 서문영 / 2017-04-12 06:03:18
    • 카카오톡 보내기
    ▲ 사진='리니지M' 동영상 캡처
    엔씨소프트의 '리니지M'과 넷마블의 '리니지2레볼루션의 맞대결에 게이머들이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리니지의 원조 엔씨소프트가 PC게임 '리니지1'의 모바일 버전, '리니지M'의 사전예약을 오늘 12일부터 시작하는 가운데 지난해 넷마블이 엔씨소프트의 지적재산권(IP)인 '리니지2'를 활용해 모바일 게임을 출시한 '리니지2레볼루션'과의 피할 수 없는 대결이 예상되고 있는 것.
    특히 '리니지2레볼루션'은 지난해 12월 출시 이후 첫 달 매출 2000억 원 등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상황이라 리니지 종가 엔씨소프트가 '리니지M'의 완성도와 게임성을 크게 높여 출시를 준비했을 것이란 관측이 나오며 두 게임 간 물러설 수 없는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한편 업계에 따르면 '리니지M'은 아덴월드를 오프 월드로 구현해 이용자 간 대전(PVP), 혈맹, 공성전 등을 충실히 구현하고 아이템 거래 등 PC에서 가능한 콘텐츠를 거의 대부분 즐길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문영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