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이필운 안양시장 예비후보, ‘제2경인전철 건설’ 공약 발표

    정가동정 / 최휘경 / 2018-05-10 16:28:27
    • 카카오톡 보내기
    [안양=최휘경 기자]자유한국당 이필운 안양시장 예비후보는 10일 오전 11시 안양시 동안구 관양동 소재 선거사무실에서 대시민 첫 공약으로 ‘제2경인전철 건설’을 발표했다.

    이 예비후보는 “지금 서안양권은 박달테크노밸리, 광명·시흥테크노밸리 등 첨단 산업도시 조성과 인천, 시흥, 안양 지역의 대규모 택지 조성과 재개발, 재건축이 진행됨에 따라 교통수요가 포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기존 경인선 전철과 도로망으로는 그 수요를 감당할 수 없는 실정이고 이에 대한 대안으로 제2경인전철 건설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며 공약 발표 배경을 밝혔다.

    이어 “이 노선에 박달역과 비산역을 신설해 박달테크노밸리 건설로 인해 발생되는 교통수요를 충족하고, 상습정체지역인 비산사거리 주변의 재개발, 재건축(임곡3지구, 비산2동 주민센터 주변지구, 진흥아파트 등)추진에 따른 교통수요를 흡수해 안양지역에 교통난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 예비후보는 또 “제2경인전철 건설이 순조롭게 추진될 경우 안양시는 수도권 남부 거점도시들을 최단거리로 연결하는 교통의 중심으로 거듭날 것이며, 계획 중인 박달테크노밸리 조성사업과 지역 내 재개발, 재건축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것으로 안양권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강남지역을 환승 없이 전철로 갈 수 있는 교통여건이 마련되어 지역발전에 획기적 전기가 마련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휘경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