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흥북스, '대치동 1:1 컨설팅' 없이 배우는 대입 합격 자기소개서 작성방법, 실전 자소서 첨삭 필독서 출간

    도서 / 김민혜 기자 / 2018-08-10 09:57:21
    • 카카오톡 보내기
    [시민일보=김민혜 기자] 2019 대입을 준비하는 수험생들 중 실전 자기소개서 작성을 어려워하는 이들이 많다. 학생부종합전형의 확대로 자기소개서를 잘 작성해야 한다는 부담감은 큰데 평소에 글을 써 본 경험이 많이 없고, 교내활동이나 수상내역 등의 항목이 있어도 자소서에 녹여내는 방법을 모르기 때문이다.

    이에 진흥북스에서는 그간 대치동 등에서 이루어지던 고가의 '1:1 자소서 컨설팅' 없이도 대입 합격 자기소개서 작성법을 효과적으로 터득할 수 있는 방법을 담은 책을 출간했다고 11일 밝혔다.

    진흥북스의 책 ‘훔쳐서라도 보고 싶은 대입 자기소개서(신동훈, 김민지 지음, 진흥북스 펴냄)’에서는 대치동 및 대학 출강과 취업 관련 컨설팅 진행 및 한해 1,000여 건의 자기소개서 첨삭을 지도한 저자와 검수자의 경험을 바탕으로 자기소개서 작성방법의 A to Z를 상세히 소개하고 있다.

    도서 관계자는 “합격을 결정하는 입학사정관의 관점에서 보다 설득력 있는 자기소개서가 무엇인지 실제 합격 자기소개서와 불합격 자기소개서의 사례를 들어 설명해 수험생들이 실전 자소서 작성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라며, “고가의 1:1 자소서 첨삭을 받지 않아도 이 책을 통해 합격 자소서 작성 노하우를 파악한다면 대입 합격에 한 발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실전 자기소개서 작성법을 소개한 ‘훔쳐서라도 보고 싶은 대입 자기소개서’에서는 이외에도 2019 대입 트렌드와 입학사정관이 원하는 자소서의 비밀, 불합격 자소서의 오류와 진학코치가 추천하는 자소서 작성 7대 비법 등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학생들의 지원 대학에 맞춰 준비해야 하기 때문에 가장 어려울 수 있는 자기소개서 4번 항목 자율문항 총정리, 전공 학과별 진출분야와 실전 자소서를 완성할 수 있는 워크북과 시트지를 특별 수록해 자기소개서를 작성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문항별 실전첨삭 및 학생들이 자소서 작성 시 보편적으로 걱정하는 사항과 관련된 해결책을 구체적으로 제시하고 있어 자기소개서 작성을 막연히 두려워하던 수험생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을 전망이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민혜 기자
    kmh@siminilbo.co.kr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