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랑' 이다인, 순정만화 미모로 향후 활약 기대

    연예가소식 / 서문영 / 2016-12-28 09:37:44
    • 카카오톡 보내기
    ▲ (사진=키이스트 제공)
    이다인의 빼어난 미모를 과시하며 화제가 되고 있다.

    KBS2 월화드라마 '화랑(극본 박은영, 연출 윤성식)'에서 고아라의 단짝 친구 수연 역을 맡아 톡톡 튀는 청정매력으로 상큼한 에너지를 발산하고 있는 이다인은 '화랑' 첫 등장부터 만화책을 찢고 나온 듯한 빼어난 미모로 눈길을 끈데 이어 청순 발랄한 매력을 담은 셀카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28일 오전 소속사 키이스트를 통해 공개된 사진에서 이다인은 우윳빛 피부를 돋보이게 하는 분홍빛 한복 차림의 순정만화 비주얼을 과시하고 있다. 애교 가득한 브이 포즈로 시선을 끄는 한편, 또렷한 이목구비와 앵두 같은 입술이 돋보이는 단아한 꽃미소는 드라마 팬들의 마음을 흔들기 충분하다.

    극중 이다인은 아로(고아라 분)의 단짝친구로 항상 그녀의 고민을 들어주고, 거침없는 언행과 내숭 없는 털털한 모습으로 조언을 해주며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는 중. 특히 지난 27일 4회 방송에서 수연은 아로와 오누이 인연을 맺게 된 무명(박서준 분)의 얼굴을 보고, 아로를 격하게 부러워하는 귀여운 모습으로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처럼 이다인은 순정만화 속 주인공 같은 완벽 비주얼과 내숭 없는 털털한 캐릭터로 남심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고아라와의 '단짝 케미' 뿐만 아니라 맑고 청순한 외모, 단아한 분위기와 달리 톡 쏘는 매력의 시원하고 털털한 성격의 반전 캐릭터를 안정적인 연기로 그려내고 있어 앞으로의 활약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