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청라생활문화센터’ 설계 공모 당선작 선정

    경인권 / 문찬식 기자 / 2021-10-14 14:46:58
    • 카카오톡 보내기
    ‘도시와 자연 그리고 사람을 담는 그릇으로’
    내년 5월 착공 예정, 생활문화센터, 돌봄센터, 육아나눔터 등 복합시설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내년 5월 착공 예정인 청라생활문화센터 신축을 위한 설계 공모 당선작을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서구는 설계공모 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응모작 중 여러 계층의 주민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고 서구가 추구하는 ‘스마트에코’ 요소를 적합하게 반영한 천일종합건축사무소의 응모작을 당선작으로 선정했다.


    청라생활문화센터는 청라1동 행정복지센터와 청라1동 우체국 인근인 청라동 165-16번지 일원에 총사업비 46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1,240㎡ 규모(지하 1층~지상 3층)로 건립할 예정이다.


    당선작은 ‘도시와 자연의 경계를 허물며 지역주민의 문화, 여가 활동이 어우러지는 복합커뮤니티센터’라는 컨셉으로 설계되고 녹화, 에코튜브, 파빌리온 등 ‘스마트에코건축 가이드라인’을 설계에 반영했다.


    서구 관계자는 “‘에코튜브’와 같은 요소를 설계에 적용해 공원과 도시의 경게에서 주민이 잠시 쉬어가며 소통하는 공간을 자연스럽게 배치한 작품”이라면서 “특히 인근 수변공원과 내·외부 공간을 유기적으로 잘 연결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유소년 인구구성 비율이 높고 보육·복지·문화시설 수요가 높은 청라에 다함께 돌봄센터, 공동육아나눔터, 생활문화센터 기능을 복합적으로 갖춘 생활SOC시설을 건립해 주민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