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서구, 청년 1600명에 시험응시료 지원

    경인권 / 문찬식 기자 / 2022-01-24 16:56:15
    • 카카오톡 보내기
    어학 8종·자격증 1041종 대상
    年 1회 최대 10만원 실비지급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서구가 오는 26일부터 인천시 최초로 어학·한국사·자격증 등 시험응시료를 지원한다.


    24일 구에 따르면 만 19~39세 청년 1600여명을 대상으로 각종 자격시험 응시 비용을 1인당 연 1회, 최대 1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원 대상 시험은 토익, 토플 등 어학 시험 8종과 한국사능력검정시험, 국가공인자격증 1041종이다.

    서구에 주민등록 돼있는 청년이라면 취업 여부, 소득 기준 등과 상관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구는 신청 청년에게 응시 비용을 최대 10만 원 한도 내에서 서로e음 지역화폐로 실비 지급할 예정이다.

    구는 그동안 청년들이 공감하고 청년에게 꼭 필요한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여러 차례 의견수렴과 투표 등을 진행해왔다. 아울러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해 조례 개정, 사회보장제도 협의 등의 절차를 진행했다.

    구는 이러한 노력의 결실로 올해부터 청년의 목소리가 반영된 다양한 ‘서구형 청년정책’을 새롭게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로 많은 것이 바뀐 환경에서도 분투하는 서구 청년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서구는 여러 청년 지원사업으로 청년 경쟁력 향상과 사회 진입 활성화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