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대학교 박물관, 기증유물 순회전 “공유의 미학” 개최

    호남권 / 황승순 기자 / 2021-09-12 20:40:42
    • 카카오톡 보내기
    ▲ 목포대학교 박물관, 기증유물 순회전 “공유의 미학” 개최(출처=국립목포대학교)
    [무안=황승순 기자]

    국립목포대학교(총장 박민서) 박물관(관장 한정훈)은 2021년 9월 9일(목)에 기증유물 순회전 <공유의 미학>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2021년 국립대학육성사업인 광주.전남 국립대학교 박물관 네트워크 활성화 사업으로 추진되었으며, 목포대박물관, 전남대박물관, 순천대박물관이 공동 기획하여 운영한다.

    이번 순회전은 각 대학 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기증유물을 소개하여 유물이 갖는 다양한 가치와 역사성을 조명하고자 마련됐다.

    전시는 서예·회화·고문서·민속품 등 4개 주제로 구성하였다.

    전시 출품작으로는 겸재 정선 <불정대>, 오원 장승업 <기명절지도>, 소치 허련 <모란도> 등의 걸작들과 <정조어필>, <고종어필> 등 당대 사회상을 반영한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다.

    시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작품 속에서 작가들의 삶과 예술세계를 접할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정훈 박물관장은 “기증유물은 우리 문화재를 늘 가까이하며 지켜온 사람들에 의해 수집되고 보존됐다”라고 하면서 “이번 전시를 통해 기증문화재에 대한 애호의 마음과 기증자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기증의 취지인 <공유의 미학> 문화가 정착되어 기증문화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번 전시는 2021년 9월 9일(목) ~ 10월 8일(금)까지 박물관 녹정실에서 진행되며,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