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호 의원, 공항공사 직원에게 고성 논란... "부적절한 언행 vs 민감한 규정 적용" 갑론을박

    인터넷 이슈 / 나혜란 기자 / 2018-12-22 12:36:53
    • 카카오톡 보내기
    더불어민주당 김정호 국회의원이 공항직원들에게 고압적인 언행을 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

    22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김정호' 의원이 올랐다. 다수의 언론 매체는 김정호 의원이 20일 오후 김포공항 국내선 출발장에서 공항직원이 신분증을 제시해달라는 공항직원들에게 고압적인 언행을 했다고 보도했다.

    공항직원의 신분증 제시 요구에 김 의원은 지갑에 들어있는 신분증을 보여줬지만 공항직원은 신분증을 꺼내달라고 요구했다. 하지만 이를 김 의원이 거절하고, 공항직원들에게 고성을 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에서는 아무리 국회의원이라고 해도 많은 사람이 오가는 곳에서 부적절한 언행은 바람직하지 않다라는 의견과 함께 공항공사 직원들이 규정을 너무 민감하게 적용한 것이 아니냐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나혜란 기자 나혜란 기자

    기자의 인기기사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