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직' 김동식 구조대장 21일 영결식

    사건/사고 / 채종수 기자 / 2021-06-20 13:50:51
    • 카카오톡 보내기
    경기도청장 거행··· 현충원 안장
    1계급 특진·녹조근정훈장 추서
    [수원=채종수 기자] 경기도가 이천시 쿠팡 물류센터 화재현장에서 순직한 광주소방서 김동식 구조대장(52)의 영결식을 21일 오전 9시30분 광주시민체육관에서 경기도청장(葬)으로 거행한다.

    앞서 도는 고인에게 지난 18일자로 소방경에서 소방령으로 1계급 특진과 녹조근정훈장을 추서했다.

    이날 장의위원장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맡으며, 영결식 후 고인의 유해는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될 예정이다.

    영결식에는 유가족과 중앙·지방정부 및 정치권 인사, 동료 소방관 등 9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김 구조대장은 지난 17일 발생한 쿠팡의 이천 덕평물류센터 화재현장에 출동해 연소 확대 저지와 인명 수색을 위해 현장에 투입됐다가 실종돼 48시간 만인 19일 오전 숨진 채 발견됐다.

    그는 1994년 4월 고양소방서에서 소방조직에 투신했으며, 2020년 1월부터 광주소방서 구조대장으로 근무했다.

    특히 27년 경력의 베테랑 소방관으로 소방서장 소방행정유공상과 재해예방유공 경기도지사 표창장 등 각종 표창을 받은 바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