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내달 2일 지역특화 기획공연 개최

    충청권 / 김의석 기자 / 2022-06-23 16:37:51
    • 카카오톡 보내기
    6.25 참전용사 재조명
    [예산=김의석 기자] 충남 예산군이 오는 7월2일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예당호 출렁다리 문화광장에서 2022 문화가 있는 날 두 번째 기획공연인 ‘긍모로의 약속’ 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2021년 문화체육관광부의 ‘2022년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군과 예산문화원이 협업해 진행 중인 문화기획프로그램인 ‘예산문화 소원종 Do Dream!’의 두 번째 기획공연이다.

    군은 6.25 전쟁 제72주년을 맞아 조국 수호에 헌신한 참전 용사의 희생정신을 기리고자 주제를 ‘긍모로의 약속’으로 정하고 예산 출신이자 대한민국 해군 창설의 주역인 정긍모 제독을 비롯한 6.25 참전용사들을 재조명하는 가운데 문화 공연을 통해 전쟁의 참상과 평화의 소중함을 함께 느끼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날 행사는 지역예술단체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주제공연인 ‘그날의 영웅들’과 주제영상 ‘긍모로의 약속’ 상영, 미디어 불꽃쇼 ‘the war’ 순으로 화려함 속에 숭고함을 담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주제 공연에서는 전자바이올리니스트 박세영의 ‘태극기 휘날리며’ 공연과 싱어송라이터 최예근의 ‘약속_미안하다는 말’, 뮤지컬 디바 박해미의 ‘전쟁-the winner takes it all’ 등 우리 귀에 익숙하면서도 주제에 부합하는 멜로디가 다양한 퍼포먼스와 함께 연주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자유와 평화를 위해 숭고한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참전용사의 애국정신을 잊지 않기 위해 체험과 공연 등 다양한 형태로 담아보고자 노력했다”며 “이번 공연 및 프로그램이 가족과 함께 나라사랑의 의미를 되새기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오는 10월까지 임존성물총대첩, 추사의 전하지 못한 편지, 생활문화 축전 등 매월 마지막 주 문화가 있는 날 주간에 다양한 주제로 특색 있는 기획공연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