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경찰서, 혈액난 극복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영남권 / 최성일 기자 / 2021-08-01 07:52:43
    • 카카오톡 보내기
    ▲ 사랑의 헌혈 운동 동참 모습. (사진제공=양산경찰서)

     

    [양산=최성일 기자]경남 양산경찰서는 지난 30일 오전, 코로나19 장기화로 찾아온 혈액 수급 위기를 함께 극복하기 위해 대한적십자사 울산혈액원과 연계하여 사랑의 헌혈 운동에 동참했다.


    이번 헌혈 행사는 인구의 고령화와 저출산 시대에도 이어지는 각종 사고로 혈액 수요는 매년 증가하고 있음에도 코로나19 장기화로 헌혈에 대한 사회적 참여 부족으로 이어져 혈액 수급에 어려움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이를 해소하고, 따뜻한 사랑을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여 시간을 적절히 분배해 접촉을 최소화하고, 출입 시 발열체크 및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절차 아래 자발적 참여로 진행됐다.


    이번 헌혈 행사에 직접 참여한 정성학 양산경찰서장은 “헌혈은 사랑과 생명 나눔의 실천이라고 합니다. 앞으로도 기회가 주어질 때마다 헌혈에 꾸준히 참여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