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인 루니' 루머 진실은?... 핫이슈 등극한 사생활 의혹 '이미지 치명타'

    대중문화 / 이승준 기자 / 2021-08-01 15:35:39
    • 카카오톡 보내기

    ▲ (사진=영국 '더선' 기사 캡쳐)

     

    영국의 축구스타 '웨인 루니'가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1일 주요 외신을 통해 더비 카운티 감독으로 활동 중인 '웨인 루니' 낯뜨거운 사생활 노출 관련 보도가 이어지는 가운데, '웨인 루니'가 맨체스터의 클럽에서 만난 것으로 알려진 두 명의 21세 금발여성에 대한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더욱이 기사에 따르면 '웨인 루니'와 해당 여성들은 다음날 함께 거리를 활보하는 등 일정시간 이상을 함께 보냈다고 한다. 루니는 사진 유포를 막는 등 사태 수습에 안간힘을 쓰고 있지만 이미 이미지에 치명타를 입었다.

     

    한편, 네티즌들은 '웨인 루니' 관련 기사에 다양한 댓글을 쏟아내며 세간의 관심을 대변하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