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지방세 일제정리··· 연말까지 특별징수

    호남권 / 황승순 기자 / 2021-10-18 15:53:31
    • 카카오톡 보내기

    [진도=황승순 기자] 전남 진도군이 오는 12월까지 ‘밀린 지방세 일제정리 기간’으로 정하고 지방세 체납액 특별 징수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군은 고액ㆍ고질 체납자에 대해 부동산·자동차 번호판 영치ㆍ금융자산 압류 등 강력한 체납 처분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지방세 체납 징수 독려반’ 운영을 통해 ▲신용정보등록 ▲명단공개 등의 행정제재를 강화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지만, 세금 납부는 의무이자 지역 발전을 위한 중요한 재원이다”며 “체납처분에 의한 강제징수보다는 납세자가 스스로 국민의 의무인 납세의무의 성실한 이행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이달 현재 227억원의 지방세를 부과, 214억원을 징수해 징수율은 94%로 올해 목표 징수율인 96.3% 달성을 위해 체납액 징수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