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교육행정委, 道 2차 교육비특별회계 추경 8051억 심의··· 515억 조정

    지방의회 / 채종수 기자 / 2021-09-08 18:29:25
    • 카카오톡 보내기
    [수원=채종수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는 2021년도 제2회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 8051억원에 대한 심도 있는 심의 끝에 일부 사업들 예산을 조정한 수정안을 최근 가결했다고 8일 밝혔다.


    교육행정위 위원들은 제출된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해 지난 3일부터 소관 부서들과의 질의응답을 거치며 예산사업들의 필요성과 시급성 등을 꼼꼼히 따졌다.

    특히 코로나19로 지친 학생들의 교육회복을 위한 교육재난지원금, 언택트 교육환경 조성을 위한 태블릿PC 보급 등 코로나19로 부터의 교육회복 정책과 교실 환기설비 설치, 급식조리실 환경개선을 위한 예산확보 등 학생과 교직원의 건강을 위한 질의를 담아냈다.

    심의 이후에는 권정선 소위원장, 고은정, 국중범, 박세원, 성준모 위원 등 5명의 위원으로 구성된 예산안심사 소위원회 활동을 통한 계수조정을 거쳐 총 515억660만원이 조정된 수정안을 지난 6일 의결했다.

    이번 추경예산안에서는 공기정화장치 임대 및 유지관리비 사업 중 특별교실, 관리실에 공기청정기 1개월분 임대 예산과 공기 순환기 설치 예산에 대해 시급성과 임대 기간에 따라 구매액보다 커지는 문제 등을 고려해 감액을 결정했으며, 그외 1개 사업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사업이 취소돼 삭감했다.

    아울러 교육행정위원들은 추경예산안에 편성된 교육재난지원금이 내수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백화점, 대형유통업체에 편중되지 않게 지급 방법을 다각도로 검토할 것을 주문했다.

    남종섭 위원장은 "이번 추경예산은 편성이 적절성과 시급성을 고려했으며, 심도있게 심의하여 더욱 필요한 사업에 예산이 투입 될 수 있도록 했다"며 "앞으로도 교육행정위원회는 경기도교육청의 운영과 예산을 면밀하게 살펴 경기도교육청과 함께 경기교육이 나아갈 방향을 함께 고민하고 발전시키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교육행정위는 지난 6일 오전 추경예산안 심의에 앞서, 9월1일자로 부임한 교육장들의 각오와 교육 방향을 청취하고, 신임 교육장들에게 교육공동체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 체계를 구축해줄 것을 주문하고, 학생들의 학습 뿐만 아니라 인성도 출중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