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쌍백면, 5년 연속‘산불 없는 쌍백 ’기록 달성

    영남권 / 이영수 기자 / 2022-05-14 10:30:21
    • 카카오톡 보내기
     
    [합천=이영수 기자]

    합천군 쌍백면(면장 공기택)은 ‘21년 가을철 및 ’22년 봄철 산불방지 대책기간 (2021.11.1.~ 2022.05.15.) 동안 단 한건의 산불도 발생되지 않아 5년 연속 ‘산불 없는 쌍백’을 달성하는 쾌거를 이루었다고 13일 밝혔다.

    면은 산불방지 대책기간 중 공무원과 산불감시원을 주축으로 적극적인 산불 예방활동과 초동진화 태세에 만전을 기했고, 불법소각 등 행위자에 대한 엄정한 과태료 부과로 경각심 제고, 사회단체‧유관기관 대상 비상연락망 운영 등 긴밀한 공조체계를 유지했다.

    또한, 면 주요 특수시책으로 ▲ 화목보일러 안전 점검 ▲ 지역밀착형 일자리사업 인력 활용 산불발생 요인 사전 제거 ▲ 골짜기 순찰대 운영 ▲ 잔가지 파쇄단 운영으로 농작업부산물 파쇄 작업 ▲ 의용소방대 등 사회단체와 함께하는 산불예방 캠페인 추진 ▲ 5월 황금 연휴기간 산불취약지 및 주요 등산로를 중심으로 산불예방활동을 펼치는 등 전방위적인 홍보 및 선제적 예방활동을 전개했다.

    공기택 쌍백면장은 “5년 연속 산불 없는 쌍백 달성은 전 행정력을 적극 투입하여 노력한 결과이며, 무엇보다 전 면민이 쓰레기소각 안하기 등 산불예방에 적극 동참해준 결과라면서 면민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지난 15일자로 산불방지대책 종합대책 상황실이 종료됐으나 최근 건조한 날씨가 이어져 산불발생의 위험이 높아 긴장의 끈을 놓아서는 안된다”고 당부하였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