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원 경기도의원, 부천시 옥길지구 주민들과 정담회

    지방의회 / 채종수 기자 / 2022-01-06 13:34:18
    • 카카오톡 보내기
    "10년 공공임대주택 조기 분양때
    합리적 대책 마련에 노력하겠다"
    ▲ 김명원 의원이 도의회 부천상담에서 열린 부천시 옥길지구 5단지 주민 정담회에서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수원=채종수 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위원장 김명원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천6)이 최근 의회 부천상담소에서 부천시 옥길지구 5단지 주민들과의 정담회를 열고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정담회에 참석한 한 주민은 "10년 공공임대 조기분양시 분양가격이 현재의 감정가로 돼 있어, 2배이상 폭등한 집값이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고 그에 따른 개발이익 모두를 LH공사에서 가져가는 것도 불합리한 현실이다"라고 호소했다.

    이에 주민들은 "기존에 분양전환 됐던 5년공공임대 A단지와 같이 최초주택가격과 감정평가 가격을 산출평균한 가격으로 개정해줄 것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김 의원은 "10년 공공임대주택의 조기분양시 5년 공공임대 분양전환가를 고려한 합리적 대책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김회재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등 10인이 발의한 '공공주택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상임위원회에서 논의 중이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