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임채호 안양시장 예비후보 ‘경기도당 전략공천 요청’ 강력반발

    정가동정 / 최휘경 / 2018-04-20 13:48:06
    • 카카오톡 보내기
    [안양=최휘경 기자](더민주) 임채호 안양시장 예비후보는 지난 19일 더민주 경기도당 공천심사위원회(이하 공심위)에서 발표한 안양시장 후보 결정을 중앙당에 전략공천 요청한 것에 대해 긴급성명을 내고 강한 유감을 나타냈다.

    임 예비후보는 성명서에서 ‘지방자치 정신에 입각해 비리 의혹이 있는 후보를 공천에서 배제해야 된다’며 ‘그동안 안양에서 풀뿌리 민주주의를 위해 노력하고 실천해 왔던 기존 후보들이 경쟁할 수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동안 더민주 안양시장 후보 결정 과정에서의 여러 가지 잡음은 온전히 특정 후보의 각종 비리 의혹으로부터 비롯된 것으로 민주당원과 안양시민은 자신의 각종 비리 의혹에 대해 최소한의 소명도 하지 못하는 후보로는 6.13지방선거 승리를 기대할 수 없고 더민주의 정체성과도 맞지 않는다고 요구한 바 있다’며 ‘따라서 도덕적 흠결이 있는 후보를 배제하고 깨끗하고 본선 경쟁력 있는 후보들로 경선을 실시하면 된다’며 경기도당의 전략공천 요청을 강하게 비판했다.

    임 예비후보는 또 ‘더민주 안양시장 후보는 자치분권을 중요한 국정과제로 삼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할 수 있어야 한다’며 ‘중앙당의 현명한 판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휘경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