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찬민 시장, 용인 최초 선거펀드‘정찬민 펀드’모집... 선거후 연 3.6%이자 붙여 환급

    정가동정 / 시민일보 / 2018-05-01 15:49:54
    • 카카오톡 보내기
    정찬민 용인시장이 시민들로부터 선거펀드 모집에 나섰다.

    이번 펀드 모집은 투명하고 공개적인 선거자금을 모금해 시민들의 정치참여를 강조하기 위한 것으로, 용인지역에서 정치인이 ‘선거펀드’를 개설하는 것은 정 시장이 처음이다.

    선거펀드는 선거가 끝난 후 원금에 은행 정기예금보다 높은 이자를 붙여 투자자들에게 다시 돌려주는 것으로 현직시장도 개설이 가능하다. 정치자금이 아니기 때문에 일반 시민은 물론 교사나 공무원들도 자유롭게 투자에 참여할 수 있다.

    정 시장은 “이번 선거펀드 모집은 선거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확대하고 기존의 음성적인 선거자금 문화를 불식시키기 위해 마련했다”며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풀뿌리 민주주의에 대한 관심을 가져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펀드 모집금액은 총 5천만원으로 1인당 참여금액은 최소 1만원 이상 한도는 없다. 선거가 끝나면 원금에 은행 정기예금보다 높은 연 3.6%의 이자를 일할 로 계산해 돌려준다. 펀드 모금은 5월1일 오전9시부터 시작해 모금액이 달성되면 마감된다.

    참여방법은 bfund 홈페이지에서 회원으로 가입한 뒤 정찬민시 장에게 투자하기를 선택한 후 투자약정서에 동의하고 내용을 입력한 뒤 계좌로 투자금액 송금하기를 누르면 투자가 완료된다.

    정 시장은 “시민 여러분이 십시일반 보내주시는 펀드를 통해 유권자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반드시 재선에 성공하겠다”며 “시민들의 투자금은 반드시 용인 미래 100년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시민일보
    다른기사보기
    뉴스댓글 >